Dafanews Korea

다파뉴스 주요 스포츠 기사 최신 헤드 라인

페더러: 오랜 수호자는 쉽게 자리를 내어줄 생각이 없다

Roger-Federer-Tennis-Wimbledon-2019

테니스   |   June 25, 2019

지금 가입하기
마켓 보기

로저 페더러는 당분간 젊은 스타 선수가 남자 경기 정상에 오를 수 있다고 예상하지 않습니다. 스위스인인 그는 노박 조코비치, 라파엘 나달과 그 자신이 여전히 업계 최고라고 생각합니다.

페더러는 지난 일요일 독일의 할레 코트에서 열린 대회에서 10번째 타이틀을 차지하면서 윔블던 준비를 완벽한 시작에 이르게 했습니다.
20회 그랜드 슬램 우승자인 그는 벨기에의 데이비드 고핀을 7-6 (7-2) 6-1로 꺾고 102 번째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다음 달 윔블던에서 9 번째 타이틀을 획득할 예정이라는 베테랑은 좋은 모습을 보였고 그의 획기적인 성공에 기뻐했습니다. 페더러가 한 대회에서 두 자리 숫자를 달성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정말 믿을 수 없다. 처음 테니스를 시작했을 때는 내가 10개의 타이틀을 딸 것이라고 상상도 못했따.” 37세의 그는 말했습니다.
페더러는 이달 초 프랑스 오픈의 준결승에서 대회 우승자인 라파엘 나달에게 패했다.

한편 조코비치는 윔블던, US 및 호주 오픈 타이틀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그들은 서로 사이에서 53 개의 그랜드 슬램 타이틀을 얻었고, 현재 페더러는 최고의 트리오가 젊은 세대에 자리를 내어줄 준비가 되어 있다고 느끼지 않습니다.

“나는 물론, 라파엘과 노박도 아직 현역이라 젊은 세대가 여기까지 올라와 지배하기는 쉽지 않을 것이다.”라고 그는 말했습니다.”

만약 그들이 그렇게 했다면 스포츠에 좋을지도 모르겠다. 사람들은 그것은 그것대로 좋아하는 것 같다.” 페더러는 윔블던에서 4.00, 조코비치는 2.38, 나달은 현재 6.00의 우승 배당률이 책정되었습니다.

×
Embed Code